본문바로가기 주메뉴바로가기 홈페이지정보바로가기
온라인 컨설팅 FAQ 상세보기
제목 [특정활동(E-7) 사증 적용] 국내 공연장에서 인도네시아, 말레이시아 등 아시아 국가 출신의 공연 관계자를 프로그래머로 고용할 계획입니다. 해당 근로자의 경우 E-7(특정활동) 사증 적용이 가능할까요?
내용

Q. 국내 공연장에서 인도네시아, 말레이시아 등 아시아 국가 출신의 공연 관계자를 프로그래머로 고용할 계획입니다. 해당 근로자의 경우 E-7(특정활동) 사증 적용이 가능할까요?



A. 문의하신 E-7(특정활동) 사증의 경우에는 우리 국민으로 대체하기 어려울 정도의 전문성을 입증하여야 하는데 일반적으로 취업 희망자의 경력 등이 탁월함을 인정받기가 쉽지 않은 편입니다. 만일 공연 기획이나 자문 역할이라면 오히려 E-6(예술흥행) 쪽으로 적용 받는 것이 용이할 가능성이 있습니다. 권하기는, 초청자의 상황과 피초청자의 자격에 대한 정확한 정보를 가지고 법무부 출입국사무소 민원을 통해 질의하시면 가장 신속하고 정확한 답변을 얻으실 수 있습니다. 출입국의 문제는 궁극적으로 유관기관의 유권해석을 통해서 결정되는 문제이므로 개별 사안에 따라서 그 결과에 다소간 차이가 발생하기도 합니다.

 

다음글 [여행사증과 공연사증] 호주 단체를 초청하여 공연을 할 예정입니다. 공연의 주체인 양측 모두 비영리 단체이고, 공연의 성격 또한 영리목적의 공연이 아닙니다. 3일의 공연을 위해 귀국하는데 여행사증으로 발급하면 안 될까요?
이전글 [사증발급] 국내에서 공연하는 외국인이 발급받을 수 있는 사증(비자)의 종류를 알고 싶습니다.

Quick Menu

  • 전문예술법인단체 리스트
  • 온라인 컨설팅
  • 전문지식
  • 공지사항
  • 마이페이지
Top